재즈, 정치, 섹스, 미스터리 - 재즈 느와르 인 도쿄

‘재즈 느와르 인 도쿄’는 정치와 섹스, 꽤 흥미로운 미스터리를 담아낸 소설이다.

이야기가 보강된 또 하나의 SCP 재단 만화 시리즈 - SCP 재단: 스페셜 에이전트 1

‘SCP 재단: 스페셜 에이전트 1’은 SCP 재단을 활용한 또 다른 만화 시리즈다.

그래도 나대로 행복하게 - 스무디 파라다이스에서 만나

‘엘리자베트 슈타인켈너(Elisabeth Steinkellner)’가 쓰고 ‘안나 구젤라(Anna Gusella)’가 그린 ‘스무디 파라다이스에서 만나(Papierklavier)’는 여러가지 생각거리를 담은 청소년 소설이다.

양치기와 늑대, 인간과 자연의 대립과 공존 - 늑대

‘장 마르크 로셰트(Jean-Marc Rochette)’가 그리고 ‘이자벨 메를레(Isabelle Merlet)’가 채색한 ‘늑대(Le Loup)’는 한 양치기와 늑대의 이야기를 그린 만화다.

레이븐포의 싸움과 고민을 그린 만화 - 전사들 그래픽 노블: 레이븐포의 길

‘댄 졸리(Dan Jolley)’가 쓰고 ‘제임스 L. 베리(James L. Barry)’가 그린 ‘에린 헌터(Erin Hunter)’의 ‘전사들 그래픽 노블: 레이븐포의 길(Warriors: Ravenpaw’s Path)’은 농장에서 사는 레이븐포와 발리의 이야기를 그린 만화다.

만화로 생생하게 그려낸 고양이 전사들의 세계 - 전사들 그래픽 노블: 그레이스트라이프의 모험

‘댄 졸리(Dan Jolley)’가 쓰고 ‘제임스 L. 베리(James L. Barry)’가 그린 ‘에린 헌터(Erin Hunter)’의 ‘전사들 그래픽 노블: 그레이스트라이프의 모험(Warriors: Graystripe’s Adventure)’은 두발쟁이들에게 잡혀간 그레이스트라이프가 종족에게 돌아오는 여정을 그린 만화다.

흥미롭게 볼만한 미스터리 소설 - 기다렸던 먹잇감이 제 발로 왔구나

‘기다렸던 먹잇감이 제 발로 왔구나’는 한 재벌가 영애의 납치를 둘러싼 이야기를 그린 미스터리 소설이다.

다시 떠올리게 하는 어렸을 때의 꿈 - 우주비행사에 대한 모든 것

‘루카 페리(Luca Perri)’가 쓰고 ‘마르코 타빌리오(Marco Tabilio)’가 삽화를 더한 ‘우주비행사에 대한 모든 것(Partenze a razzo: Tutto ciò che c’è da sapere prima di diventare un astronauta)’은 우주여행과 우주비행사의 역사와 뒷 이야기를 담은 책이다.

흥미로운 법의학과 그 사례들 - 나는 매일 죽은 자의 이름을 묻는다

‘수 블랙(Sue Black)’의 ‘나는 매일 죽은 자의 이름을 묻는다(Written in Bone: Hidden Stories in What We Leave Behind)’은 흥미로운 법의학과 그 사례를 담은 책이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