사형 제도, 나아가 사법 체계에 대해 생각해보게 하는 소설 - 네메시스의 사자

‘나카야마 시치리(中山 七里)’의 ‘네메시스의 사자(ネメシスの使者)’는 현대 형벌제도의 뜨거운 감자 중 하나인 사형제도를 소재로 한 소설이다.

실업자의 시대, 묵직한 중년들의 이야기 - 블론 세이브

‘블론 세이브(Blown Save)’는 이리 치이고 저리 치이는 중년 아재들의 현주소를 묵직하게 담아낸 단편 소설이다.

고대새를 찾아 떠나는 남아메리카 여행 - 지구 반대편에서 찾은 엄마의 숨결

‘지구 반대편에서 찾은 엄마의 숨결’은 남아메리카 지리를 담은 ‘세계 속 지리 쏙’ 시리즈 8번째 책이다.

재미있고, 미소짓게 만드는 판타지 소설 - 펭귄 하이웨이

‘모리미 토미히코(森見 登美彦)’의 ‘펭귄 하이웨이(ペンギン.ハイウェイ / Penguin Highway)’는 어느 날 평화롭던 마을에 나타난 펭귄과 그걸 지켜보는 아이들의 이야기를 그린 판타지 소설이다.

잘 정리한 세종의 일생과 업적 - 세종 대왕, 세계 최고의 문자를 발명하다

‘역사를 바꾼 인물들’ 시리즈 4번째 책인 ‘세종 대왕, 세계 최고의 문자를 발명하다’는 세종의 일생과 업적을 간략하게 추린 책이다.

혈당을 중심으로 살펴보는 건강한 식사법 - 식사가 잘못됐습니다

‘마키타 젠지(牧田 善二)’의 ‘식사가 잘못됐습니다(医者が教える食事術最強の教科書)’는 건강을 위한 올바른 식사에 대해 정리한 책이다.

예쁜 몸 만들기를 위한 부위별 운동법을 잘 정리한 책 - 글래머러스 핏

‘글래머러스 핏’은 다이어트와 아름다운 몸 만들기를 위한 운동법을 담은 책이다.

기분좋게 잔잔한 미소를 남기는 순수한 로맨스 소설 - 우리의 새끼손가락은 수식으로 연결되어 있다

‘사쿠라마치 하루(桜町 はる)’의 ‘우리의 새끼손가락은 수식으로 연결되어 있다(僕たちの小指は数式でつながっている)’는 수학을 소재로 점점 끌리게 되는 두 사람의 이야기를 그린 로맨스 소설이다.

오랫만에 다시 뒤져보는 그때, 사랑, 이별 후 - 우리는 각자의 말로 사랑을 했다

‘우리는 각자의 말로 사랑을 했다’는 사랑하고 이별한 후 마주하게 되는 여러가지 심정들을 마치 편지처럼, 때론 일기처럼 써낸 책이다.

작가만의 상상력으로 다시 그려낸 안시성 전투 - 안시성: 그녀 장만춘

‘안시성: 그녀 장만춘’은 안시성 전투를 그린 소설로, 2010년 출간한 ‘안시의 하루’ 개정판이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