기원과 의의를 찾아가는 로봇 SF - 로저와 골디

‘로저와 골디’는 인간과 로봇, 의미 등을 찾아가는 로봇들의 모험을 그린 SF 소설이다.

쉽고 재미있게 읽는 서양 철학 - 인간과 좀비의 목숨을 건 철학 수업

‘사쿠라 츠요시(さくら 剛)’의 ‘인간과 좀비의 목숨을 건 철학 수업: 철학으로 구원받는 난 이 빌어먹을 세상에서 한번 살아보기로 했다((推定3000歳の)ゾンビの哲学に救われた僕(底辺)は、クソッタレな世界をもう一度、生きることにした。)’는 서양철학을 가볍고 유쾌한 이야기로 담아낸 책이다.

흥미로운 동물들의 비밀과 이야기 - 최강왕 무시무시 놀라운 동물 대백과

최강왕 시리즈 16번째 책인 ‘시바타 요시히데(柴田 佳秀)’의 ‘최강왕 무시무시 놀라운 동물 대백과(ふしぎ!?なんで!?動物おもしろ超図鑑)’는 다양한 동물들의 특징과 모습을 담은 동물 도감이다.

존재와 가치, 그리고 존중 - 메모리 익스체인지

‘메모리 익스체인지’는 기억을 소재로 한 SF 소설이다.

젊은이에게 전하는 인생에 대한 작은 대답 - 나의 겨울

‘나의 겨울’은 삶에 대한 의문에 작은 답을 던지는 소설이다.

자아와 자존감에 대한 이야기 - 덤플링

‘줄리 머피(Julie Murphy)’의 ‘덤플링(Dumplin’)’은 뚱뚱한 주인공을 통해 자아와 자존감을 이야기하는 소설이다.

현대적인 소설로 새롭게 보는 아기장수 설화 - 우투리 하나린 1

‘우투리 하나린 1: 다시 시작되는 전설’은 아기장수 우투리 설화를 현대적으로 재탄생시킨 소설이다.

실패하고 넘어져도 조금씩이나 성장하기위해 - 나의 스파링 파트너

‘나의 스파링 파트너’는 넘어지고 다시 일어서는 청소년들의 성장을 그린 단편 소설집이다.

낙태죄 폐지와 낙태허용에 대한 나의 생각

이상한 애들때문에 한국도 결국 낙태죄가 없어지게 됐는데, 솔직히 뭔 헛소린가 싶다. 자기결정권? 살인이 무슨 권리야? 원하지 않으면 애초에 피임하고 절제 했어야지. 안그런 특수 경우는 애초에 허용했잖아. 그 외에 무슨 경우가 더 있는데? 유아살해를 이렇게 쉽게 결정하는 사회라니, 지랄같다.— reznoa (@reznoa) 2020-02-14 21:20:24